::: :::
::: :::
::: :::
Home 김대중 대통령 주요저작(성명)
 
김대중 前대통령, 미얀마 민주화 촉구 특별성명 발표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2,450  
보도자료

김대중 前대통령, 미얀마 민주화 촉구 특별성명 발표
 
  2000년 노벨평화상 수상자인 김대중 前대통령은 1월 16일 지난해 말 아웅산 수지 여사의 가택 연금이 연장되는 등 악화되고 있는 미얀마 사태에 대해 우려를 표시하고 미얀마의 민주화를 촉구하는 특별성명을 발표했다.
  김대중 前대통령은 ‘미얀마 사태는 개선돼야 한다’는 제목의 특별성명에서 미얀마 정부에게 △아웅산 수지 여사와 정치 수감자들의 정치활동 자유 보장 △유엔 대표나 NGO의 자유로운 출입과 활동 허용 △해외의 인도적 지원금품이 고통받는 국민에게 안전하게 도달하도록 미얀마 정부가 조치를 취할 것을 촉구했다.
  한편 김대중 前대통령은 미얀마 정부수반인 탄 슈에(Than Shwe) 국가평화발전위원회 의장과 UN 코피 아난(Kofi Annan) 사무총장에게 개별 서한과 함께 이 특별성명을 보냈다.
  <첨부> 김대중 前대통령 특별성명 - “미얀마 사태는 개선돼야 한다”
 
2006년 1월 16일
김대중 前대통령 비서실 (문의 324-7972)
[성명 전문]
미얀마 사태는 개선돼야 한다
 
1988년 이래 미얀마에는 독재의 어두운 그림자가 날이 갈수록 짙어지고 있다. 1990년 5월 선거에서 거의 전승한 아웅산 수지 여사와 민주인사들은 미얀마 국민의 뜻대로 정권을 차지하기는커녕 감옥이나 연금 속에서 민주적 권리가 봉쇄되고 있다. 미얀마에 대해서 세계의 모든 민주국가와 민주인사들이 우려를 표시하면서 민주제도의 복원을 요구했지만 전혀 개선의 조짐이 보이지 않고 있다. 오히려 정치적 자유는 더욱 억압되고 경제, 사회적 여건도 악화되고 있다.
나는 과거 8,90년대의 야당 시절은 물론 1998년부터 5년간의 대통령 재임 시절에도 미얀마 지도자에게 서신을 보내거나 직접 만나서 민주화를 촉구하고 아웅산 수지 여사와 그 민주세력에게 활동의 자유를 주는 조치를 취하도록 요구한 바 있다. 이러한 목적을 담은 유엔 결의안에도 대한민국 대통령으로서 대한민국이 아시아 국가로서는 유일하게 공동제안국으로 참여토록 한 바도 있다.
그러나 사태는 조금도 개선되지 않고 있다. 그리고 미얀마의 정치, 경제, 사회 등 모든 분야에서 사태는 날로 악화되고 있다. 미얀마의 내일을 개선하기 위해서는 민주적 자유 회복과 아웅산 수지 여사 등 야당 인사들의 자유로운 정치 활동을 보장하는 것이 필수불가결하다. 이러한 목적을 위해서 미얀마 정부가 다음의 조치를 취할 것을 강력히 요구하는 바이다.
1. 미얀마 정부는 아웅산 수지 여사와 다른 정치 수감자들을 하루 속히 석방하고 그 정치활동의 자유를 보장해 줘야 한다.
2. 미얀마 정부 당국자는 유엔 대표나 NGO 등의 출입과 활동을 허용하고 미얀마 인권 사태의 개선에 그들과 협력해야 한다.
3. 미얀마 정부 당국은 해외로부터 보내온 인도적 지원 금품이 고통받는 미얀마 국민들에게 자유롭고 안전하게 도달할 수 있도록 제반 조치를 취해야 한다.
우리는 이러한 조치들을 미얀마 정부가 취하게 함으로써 세계의 인권과 민주주의를 지키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희망과 안도감을 줘야 한다. 그리고 유엔이나 기타 모든 인권 단체들이 힘을 합쳐서 미얀마 사태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다. 나는 우리 한국 국민들과 함께 미얀마 사태가 개선되고 아웅산 수지 여사 등 민주인사들이 자유를 얻음으로써 미얀마의 미래에 희망과 발전의 시대가 오도록 힘이 닿는 데까지 노력할 것을 다짐하는 바이다.

2006년 1월 11일

김 대 중
대한민국 제15대 대통령
2000년 노벨평화상 수상자
 
 
 

Press Release

Former President Kim Dae-jung Announces Special Statement
Calling for the Democratization of Myanmar

Dr. Kim Dae-jung, 15th President of the Republic of Korea and 2000 Nobel Peace Laureate, releases a special statement, expressing his concern for the worsening situation in Myanmar, where Madame Aung San Suu Kyi's house arrest was lengthened late last year, and calling for the democratization of Myanmar. 
In his statement titled, "The Dire Situation in Myanmar Must be Improved", former President Kim calls for the Myanmar government to: guarantee the free political activities of Madame Aung San Suu Kyi and other political prisoners; allow the free entry and activities of UN representatives and other NGOs; make appropriate measures so that humanitarian assistance from abroad can safely reach the suffering people of Myanmar.
Former President Kim has sent the statement with separate letters enclosed to Senior General Than Shwe, Chairman of the SPDC in Myanmar and Secretary-General Kofi Annan of the United Nations. 

Enclosure: Special Statement of Former President Kim Dae-jung  "The Dire Situation in Myanmar Must be Improved"

January 16, 2006
Office of Dr. Kim Dae-jung, Former President of the Republic of Korea
(Tel. 02-324-7972)
The Dire Situation in Myanmar Must be Improved

Since 1988, the dark shadow of military dictatorship has grown thicker and thicker in Myanmar.  Madame Aung San Suu Kyi and democratic activists who won a landslide victory in the May 1990 election in Myanmar have been deprived of their democratic rights through imprisonment or house arrest, rather than gaining political power as aspired by the people of Myanmar.  Though all democratic states and figures around the world have called for restoration of the democratic institution in Myanmar, there have beenno signs of improvement.  Rather, political freedom has been more oppressed, and the economic, social situation in Myanmar has grown worse.
During the five years as President of the Republic of Korea since 1998, as well as during the time as opposition leader in the 1980s and 1990s, I had sent letters to the leadership of Myanmar and met with the leaders in person to call for democratization and ensure the freedom of Madame Aung San Suu Kyi and other democratic advocates in Myanmar.  As President, I also took bold actions for Korea to participate in the United Nations resolution towards this goal, the only Asian country to be one of the co-sponsors to the resolution.
The situation in Myanmar, however, has not in the least improved.  The situation in all areas such as politics, economy and society has been growing worse by the day.  To bring a better future to Myanmar, it is crucial to ensure the opposition leaders including Madame Aung San Suu Kyi the freedom of political activities, and recover democratic freedom in Myanmar.  For this goal, I strongly call to the Myanmar government for the following measures.
1. The Myanmar government must release Madame Aung San Suu Kyi and other political prisoners and guarantee freedom of their political activities.
2. The Myanmar government officials must allow the entry and free activities of UN representatives and NGOs, and cooperate with them to improve the human rights situation in Myanmar.
3. The Myanmar government must make appropriate measures so that the humanitarian assistance from abroad can reach the suffering people of Myanmar in a free and safe way.
We must make the Myanmargovernment take the above-mentioned measures, to render hope and relief for all the people upholding human rights and democracy in the world.  And the United Nations and all other human rights organizations should join their hands to do their best in improving the dire situation in Myanmar.  I, along with the Korean people, pledge to do my utmost so that Madame Aung San Suu Kyi and other democratic fighters are freed and the situation in Myanmar improves, to bring a new age of hope and development in the future of Myanmar.
 
 
Kim Dae-jung
15th President of the Republic of Korea
2000 Nobel Peace Prize Laureate
Seoul, January 11, 2006